[화중광야 찬송가산책]  CCM가수 '레이 볼츠'(Ray Boltz) 동성애자로 밝혀져 충격!!

'나는 사랑을 택하겠어요' (I WILL CHOOSE TO LOVE)

정리/ 정재선 목회자

Be sober, be vigilant; because your adversary the devil, as a roaring lion, walketh about, seeking whom he may devour: (1 Peter 5:8, King James Version)

정신을 차리고 깨어 있어야 하리니, 이는 너희가 그 대적 마귀가 울부짖는 한 마귀처럼, 삼킬 자를 찾아서 두루 다님이라. (베드로전서 5:8, 킹제임스화중광야역)


'Thank You ㅡ for Giving to the Lord' '감사합니다'
노래로 1989년 '도브어워즈'(Dove Awards) 상 최고의 영예인 '올해의 노래'(Song Of The Year)를 수상하였던 레이 볼츠!! 그가 '커밍아웃'(동성애자)를 밝혀지자, 충격을 안겨 주었다!!

[BREAKING STORY]
So what should we think about the 'coming out'of such a notable Christian figure, especially since he is now claiming to be happy?  Besides the obvious sorrow we should feel for the destruction caused to Mr. Boltz's family by divorcing his wife and the grief of his four children, and sorrow for Mr. Boltz himself as he is now living outside the revealed will of God, this should cause us to think for a minute about the deceptive nature of our enemy. <ChristianTheology/자세히보기>.

이미 3년전에 '커밍아웃'(동성애) 고백 <TheChristianPost/자세히보기>.


지금은 회개 속에서, 2010년에 발표한 그의 곡 'God Knows I Tried'(하나님의 나의 시련을 아십니다)에서 그가 자신의 지난 날의 '가식행위'를 고백하는 간증을 읽을 수 있다고 판단된다. <자세히보기>.

['God Knows I Tried' 가사] <YouTube/동영상>

When they said I was a sinner, I was struggling with my youth. And, with the hope that God could change me, I believed it was the truth.

I spent my whole life trying to be what they said I should. On the inside I was dying, because I never really could.

God knows I tried. God knows all the pain I kept inside. He's seen every tear I ever cried. God knows I tried.

I was so good at pretending, just like an actor on the stage. In the end, nobody knew me, only the roles that I portrayed.

I would rather have you hate me knowing who I really am than to try and make you love me being something that I can't.

God knows I tried. God knows all the pain I kept inside. He's seen every tear I ever cried. God knows I tried.

And, after all these years of living, I've begun to understand. I can try to be like someone else, but it won't change (no it won't change, no it won't change) who I am.

God knows I tried. God knows all the pain I kept inside. He's seen every tear I ever cried. God knows I tried.


다음은 2년 후, 2010년에 다시 돌아온 레이 볼츠가 '많은 사람들이 나를 향하여 주먹질하여도', '나는 사랑을 택하겠어요'(I WILL CHOOSE TO LOVE)라는 고백송이다. 노래를 들어보고 가사를 보니 감동적이다.
그가 하나님으로부터 용서함을 받고 다시 돌아오기를 간구한다!!:

CBS KTVA Channel 11 News 보도 ㅡ 목회자 프레보(Prevo)의 주선으로 2년 만에 그가 다시 노래를 전하게 되었다. 이 곡은 '레이 볼츠'가 2009년에 작사/작곡하였다:

[가사번역/ 정재선]

Though they shake their fists at me/ And I will be myself/ And live in authenticity/ Though they wrap their hatred/ In a message from above/ I will choose to love/ I will choose to care

사람들이 나에게 주먹질해도/ 나는 정신을 차리겠어요/ 나는 진실하게 살아가겠어/ 사람들이 미움으로 덮는다해도/ 위로부터 임하시는 한 메시지 있으니/ 나는 사랑을 택하겠어요/ 나는 사랑을 택하겠어요

When I see a soul in need/ I will treat each life/ With respect and dignity/ I will not be selfish/ When it’s time to share/ I will choose to care/ I will choose to hear

내가 절실히 한 혼을 볼때는/ 나는 삶 하나 하나를 살피겠어요/ 존경과 존엄 때문에/ 나는 이기적이 아니렵니다/ 함께 나눌 때가 오면/ 나는 보살핌을 택하겠어요/ 나는 보살핌을 택하겠어요

The voices of the frail and weak/ Open up my ears/ To the whispered words they speak/ I will not stop listening/ Until those words are clear/ I will choose to hear/ I will choose to hope

가냘프고 연약한 음성들이/ 나의 두 귀를 열어주네요/ 속삭이는 말들을 전해오네요/ 나는 멈추지 않고 듣겠어요/ 이 말들이 밝히 드러날 때까지/ 나는 들음을 택하겠어요/나는 들음을 택하겠어요

Even on the darkest day/ Knowing I will see/ Guided by the light of faith/ Joy comes in the morning/ And it brings the strength to cope/ I will choose to hope/ Yes, I will chose to care

어둠의 날 저녁인데도/ 나는 보겠다는 걸 아는지라/ 믿음의 그 빛이 인도해주니/ 아침엔 기쁨이 찾아오네요/ 그것이 이겨낼 힘을 가져다 주니/ 나는 소망을 택하겠어여/ 그래요, 나는 소망을 택하겠어요.

When I see a soul in need/ I will choose to hear/ The voices of the frail and weak/ And I will choose to hope/ But this is not enough/ So I will choose to love/ I will choose to love 2X

내가 절실히 한 혼을 볼때는/ 나는 들음을 택하겠어요/ 가냘프고 연약한 음성들 일때/ 나는 소망을 택하겠어요/ 그래도 이것은 만족치 않기에/ 나는 사랑을 택하겠어요/ 나는 사랑을 택하겠어요 (2회 반복)

And now abideth faith, hope, charity, these three; but the greatest of these is charity. (1 Corinthians, King James Version)

그럼으로 이제부터 믿음, 소망, 사랑 이 세 가지는 계속 남아 있으되, 다만 이것들 중에 가장 큰 것은 사랑이라. (고린도전서 13:13), 킹제임스화중광야역)

[필독관련자료] [복음선교문서 컬렉션 22] <고린도전서 13장 '사랑'의 참의미> (자세히보기).


[레이 볼츠의 미니간증] Something interesting happened while I was in Alaska recently and no, it didn't have anything to do with a certain 'part time' governor, wolf hunting, mama grizzly bear. When I arrived, I was confronted with the fact that my visit and performance at the MCC church in Anchorage was rather controversial. I learned that one pastor had taken it upon himself to warn his followers that this 57 year old grand father was on his way to their city. He closed his letter of warning with the word 'BEWARE'.

I am not really sure what all the fuss was about but I am kind of used to it by now. I've had protesters show up at my concerts before and I've received thousands of e-mails from people who strongly disagree with my belief that it is better to be honest about who you are, rather than just pretending to be what someone wants you to be.  In any event, I believe the best way to respond to anger and hate is to love. I totally agree with the saying 'HOMOSEXUALITY IS NOT A CHOICE...HOMOPHOBIA IS!  and the way I choose to respond to homophobia is this...'I will choose to love!'
<http://rayboltzblog.wordpress.com/2010/10/14/i-will-choose-to-love//레이 볼츠 드림>


[우리에게 잘 알려진 '레이 볼츠'의 대표곡]

[People Need The Lord  ㅡ 주가 필요해] <YouTube/동영상>

['Thank You' for Giving to the Lord ㅡ 감사합니다]
<YouTube/동영상>.

[Watch the Lamb ㅡ 어린양을 보라]  <YouTube/동영상>.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 ㅡ 어린양을 따르리 (번역곡ㅡ컨티넨탈싱어즈 12집)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YouTube/동영상>

어린양을 따르리(컨티넨탈싱어즈) <듣기>

CHORUS: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
With all my strength
With all I am
I will seek to honor His commands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

I have heard how Christians long ago
Were brought before a tyrant's throne
They were told that he would spare their lives
If they would renounce the name of Christ
But one by one they chose to die
The Son of God they would not deny
Like a great angelic choir sings
I can almost hear their voices ring

CHORUS: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
With all my strength
With all I am
I will seek to honor His commands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

Now the years have come and the years have gone
And the cause of Jesus still goes on
Now our time has come to count the cost
To reject this world, to embrace the Cross
And one by one let us live our lives
For the One who died to give us life
Till the trumpet sounds on the final day
Let us proudly stand and boldly say

CHORUS: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
With all my strength
With all I am
I will seek to honor His commands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

To the Lamb of God who bore my pain
Who took my place who wore my shame
I will seek to honor His commands
I pledge allegiance to the Lamb

CHORUS (repeat)

합창:
나는 어린양을 따르리
온 힘다해
온 맘다해
그의 명령에 순종하리
나는 어린양을 따르리

나는 들었네 옛 성도들
폭군앞에 끌려간 그 이야기
주의 이름을 부인하면
살려주리라 약속했지만
모든 성도들 죽음 택했네
하나님 아들 부인치 않고
지금도 그들 목소리 천사 노래처럼
나 들을 수 있네

합창:
나는 어린양을 따르리
온 힘다해
온 맘다해
그의 명령에 순종하리
나는 어린양을 따르리

세월이 흐른 지금 이 순간
주를 향한 믿음 변찮네
이제 주 위해 세상 버리고
십자가 들고 나가야 하리
우리 위해 십자가 지신
그분을 위해 살아야 하리
마지막 나팔 울릴 때 까지
참으며 담대히 선포하리

합창:
나는 어린양을 따르리
온 힘다해
온 맘다해
그의 명령에 순종하리
나는 어린양을 따르리

나를 대신해 고통 당하시고
수치지신 주 어린양
그의 명령에 순종하리
나는 어린양을 따르리

합창(반복2회)


[부록 ㅡ CCM의 장르 ㅡ '탈장르화'로서 성경적인 메시지 전달이 긴요!!]

CCM이라는 음악장르 자체가 워낙 광범위하기에 또한 무궁무진하기에, 자세한 부분까지 세밀히 다루지 못한다. 이는 2000년 초반의 자료들을 중심으로 한 것이어서, 지금은 더 많은 장르들로 세분화되었을 것이다. 이에 대한 해설은 '다니엘 정'이 시간이 허락하면, 풀어 줄 것이다!!


1. Praise & Worship(P&W) ㅡ 경배와 찬양ㅡ>'예배와 찬양'으로 고쳐야 (하나님께 드리는 예배를 위한 음악. 우리에게는 '경배와 찬양'으로 잘 알려져 있는데, '경배' 대신에 '예배'로 번역해야 성경적임).

2. Inspirational ㅡ 영성지향음악 ('예배와 찬양'의 음악과 팝스타일의 CCM 음악의 가교역할)

3. Pop/ Adult Contemporary ㅡ 팝 (1970년대 중반-80년대의 음악인들이 많이 활동. 크로스오버 특징)

4. Rock ㅡ 락 (팝과 락은 혼용되는 경우가 많아짐에 따라 Pop/Rock이라는 이름으로 통칭. CCM을 대중적인 장르로 끌어올리는 데 견인차 역할을 한 음악)

5. R&B( Rhythm & Bluce ) ㅡ 리듬 앤 블루스 (흑인영가 즉, 블랙가스펠과 소울 음악이 현대에 와서 대중성을 갖게 되면서 발전한 형태 중의 하나)

6. Hard Rock, Metal ㅡ 하드 락, 메탈 (기존의 락 스타일이 그 사운드와 리듬에 있어서 더욱 강한 강도를 갖게 된 형태로서, 세상음악이며 사탄의 전유물과도 같으리라고 생각되는 장르)

7.Alternative ㅡ 얼터너티브 (CCM 뿐만 아니라 일반음악계까지도 큰 열풍이 불고 있는 이런 중도성 음악, 상업성과는 유리되어서 뮤지션이 자신의 음악스타일을 평이한 리듬에 담아 표출)

8. New Wave/ Funk ㅡ 뉴 웨이브/ 펑크 (기괴한 복장과 음란한 무대매너를 연상시킬 것 같은 이 두 음악장르는 형식 파괴를 시도한다 하여서, 얼터너티브 음악인들이 주로 이런 형태의 음악을 구사)

9.Techno/ Dance ㅡ 테크노/ 댄스 (디스코 텍이나 길거리에서 혹은 공중파 방송을 통해 한번쯤 접해봤을 형태로서, 기계를 이용한 믹싱이나 편집에 그 묘미가 있는 음악 장르)

10. Country ㅡ 컨트리 (CCM의 본고장이라고 할 수 있는 내쉬빌은 또한 컨트리 음악의 고향이요, 미국 음악의 또 다른 뿌리.  컨트리 계열의 포크 역시 한국에 잘 어울리는 장르)

11. Rap ㅡ 랩 (논란의 여지가 많지만, 많은 가사를 전달할 수 있다는 효용성 때문에 오랫동안 뜨거운 감자취급을 받아왔던 장르)

12. Etc. ㅡ 기타 (그 밖에 크리스챤 코미디, 크리스챤 뮤직비디오, 크리스챤 아카펠라, 크리스챤 묵상음악, 서던 가스펠, 째즈, 연주음악 등)

<Created/20110219> <Updated/20110219>

이 게시물을..